단미수 검증자료

뉴 스

고객서비스-뉴스 어그부츠 오래신으면 한포진 유발할수도...
2014-02-20 14:55:52
관리자 <> 조회수 905

 

 

?안녕하세요, 프리래디칼바이오입니다.

 

시간이 굉장히 빠른 것 같은데요.. 벌써 목요일입니다.

 

추운 계절에 생각나는 음식 있으신가요?

 

바로 고구마인데요.

 

고구마 보관법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고구마의 적정 보관온도는 10~25℃이다.

 

고구마는 흙을 털어 통풍이 잘되는 상자에 넣어두는 것이 좋다.

 

하지만 너무 추운 곳에 두면 세포막이 파괴돼 힘이 없어지고 곰팡이가 쉽게 퍼지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상처 난 고구마의 경우 부패하기 쉽기 때문에 보관에 더욱 유의해야 합니다.

 

상처가 난 고구마는 31~35℃와 습도 90%에서 5~6일간 보관하면 상처가 코르크층으로 변하여 

 

세균의 침입을 방지하므로 오히려 저장성을 높일 수 있다고 한다.

 

저희는 상처가 난 고구마들의 상태가 안좋아져서 버리기도 했는데요ㅜ.ㅜ

 

이 정보는 더 빨리 알았다면 지금까지도 잘 보관했을 것 같습니다!

 

 

어그부츠 오래 신으면 한포진 유발할수도...

 

겨울을 상징하는 눈 

 

올 겨울은 유난히 폭설이 많이 내리고 있다.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폭설 피해뉴스가 심심치 않게 들리고 있는데요.

 

하지만 이처럼 눈이 많이 내리게 되면 가장 인기 있는 패션 소품 중 하나가 바로 어그부츠다.

 

다른 부츠보다 가볍고 따뜻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최근 몇 년 사이 어그부츠를 애용하는 여성들이 많아지면서 어그부츠로 인해 건강상의

 

문제를 호소하는 사례도 늘고 있는데요.

 

그 중 대표적인 것이 피부질환의 일종인 한포진 입니다.

 

한포진은 습진과 유사한 피부질환으로, 심한 가려움증과 함께 물집이 피부에 무리지어 나타나는게 특징이다.

 

물집이 터지면 진물이 흐르고 환부 주위로 번지거나 2차 감염으로 이어질 수 있다.

 

 

증상이 호전됐다 악화됐다 반복되는데, 증상이 심해질수록 간지러움과 열감, 쓰라림이 느껴지고

 

부종과 각질, 진물, 갈라짐 등의 증상도 나타날 수 있다.

 

2~3주가 지나면 증상이 자연적으로 없어지지만 재발이 잘되는 질환이므로 상당기간 고생하는 경우가 많다.

 

그렇다면 어그부츠로 인해 유발될 수 있는 한포진을 예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우선 부츠를 장시간 신지 않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어그부츠의 문제점은 신고 있으면 너무 따뜻한 나머지 땀이 찬다는 것이다.

 

땀이 나갈 곳이 없으면 신발 내부에 무좀균을 비롯한 각종 세균들이 번식하게 된다"

 

외출 후 신발을 벗었을 때에는 부츠 안을 헤어드라이기로 가볍게 말린 후 신문지를 채워놓는 것이 좋다.

 

신문지가 부츠 안의 수분을 빨아들이는 효과가 있기 때문이다.

 

이와 함께 소독용 스프레이를 부츠 안에 뿌려두면 세균이 번식하는 것을 막을 수 있다고 합니다.

 


 

부츠 안에서 냄새가 나는 경우에는 우려낸 커피나 녹차 찌꺼기 등을 헝겊에 싸서 

 

신발 안에 넣어두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부츠를 신을 때에는 땀이 잘 흡수되는 면양말을 신고, 부츠를 벗을 수 있는 장소라면

 

슬리퍼 등 통풍이 잘 되는 신발로 갈아 신는 것도 한 방법입니다.

 

또 양말이 젖었을 경우에는 바로 갈아 신는것이 좋고,

 

외출 후 귀가하면 반드시 발, 특히 발가락 사이를 꼼꼼하게 씻어줘야 합니다.

 

신발 하나를 여러 날 연속해 신는 것도 좋지 않고, 가능하면 일주일에 3벌 이상은 신지 않는 것이 좋다.

 

이왕이면 여러 개의 부츠를 돌아가면서 신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한의학에서는 피부질환의 원인을 체내의 순환 및 장부의 기능이 떨어져 면역력이 약해진 탓으로 보고,

 

이를 정상화하는 것이 치료의 핵심이라고 설명한다.

 

인체의 면역 기능이 이미 저하된 뒤에는 항원을 제거하기가 힘들기 때문에,

 

겉으로 증상이 완화된 것처럼 보일 뿐 계속 재발된다는 것이다.

 

 

면역력이 떨어진 것은 장내 독소물질이 쉽게 유입되는 장누수증후군(새는장증후군)이 원인인 경우가 많다.

 

장누수증후군이란 장내 유익 세균총의 균형이 깨져 유익균 수자 줄고 부패균이 증가하면서

 

부패균에서 나오는 독소가 장 점막에 염증을 일으켜 유해물질이 장 속으로 쉽게 유입되는 증상을 말한다.

 

 

장누수증후군은 평소 건강한 사람에게는 큰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하지만 면역력이 떨어진 사람들한테는 한포진을 비롯 각종 피부질환을 유발하는 원인이 되기 때문에,

 

면역력을 키워주는 치료를 통해 장누수증후군을 개선해사 근복적인 치료가 가능합니다.

 

"장누구증후군으로 인해 인체 면역력이 떨어져 피부질환이 유발된 경우에는 체내에 축적된 독성물질을

 

배출시키고 세포의 회복력을 높여 면역력도 높여주는 심부온열주열치료가 효과적"이라며 

 

이와 함께 체질 맞춤 한약 복용, 체질 생식 섭취, 광선요법, 그리고 천연 피부외용제 등을

 

병행하는게 근본적인 치료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프리래디칼바이오 단미수

 

어그부츠는 따뜻하지만 단점도 많이 갖고 있습니다.

 

발이 따뜻한 것도 중요하지만, 위생관리도 철저히 하셔야 됩니다!

 

프리래디칼바이오 단미수를 들고 다니시면서 신발 안이나 발에 뿌려주시면 

 

세균 / 바이러스 제거하기 때문에 도움이 될텐데요.

 

프리래디칼바이오 단미수 는 사용시 실수로 눈에 들어가서나 피부에 접촉해도 인체에 무해한 제품이고,

 

여러가지 세균 / 바이러스에 대한 실험을 통해 불활성화 시켜줌을 입증한 제품 입니다.

 


 

 

?프리래디칼바이오 단미수 의 또 하나의 장점은 살균효과가 빠르게 나타난다는 것 입니다.

 

예전 제품과는 다르게 뿌린 후 닦아낼 필요가 없는 제품입니다.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변기, 화장품, 핸드폰 등 일생생활에 쉽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식품첨가물 살균소독제이기 때문에 직접 음식이 뿌려먹어도 인체에 무해합니다!!

 

놀랍지 않으신가요? 

 

 

 

특유 분자구조인 프리래디칼에 의한 독특한 산화작용으로 세균/바이러스와 접촉하는 순간

 

균을 산화수식 시킴으로써 불활성화 되게 만들기 때문이죠.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곳에 한번씩 뿌려주시면 프리래디칼바이오 단미수 균 / 바이러스를 

 

제거할 수 있기 때문에 더욱 안심하고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날씨가 많이 따뜻해졌는데요.

 

그래도 겨울이기 때문이 감기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항상 여러분의 건강을 생각하는 프리래디칼바이오 였습니다.

 

감사합니다.